폴란드 지명 Podhale는 '포드할레'일까, '포트할레'일까? 외래어 표기 실무

지난 12월 19일 국립국어원 홈페이지 공개 자료실에 외래어 표기 용례 자료 파일이 올라왔다. 2002년 용례집 이후 추가된 동남아시아 언어와 포르투갈어, 네덜란드어, 러시아어 표기 규정, 그리고 최근의 외래어 심의 결과까지 한꺼번에 확인할 수 있는 자료가 생긴다는 것은 반가운 소식이다.

하지만 공개 자료실의 HWP 문서를 받아 열어보니 약간 실망스러웠다. 특히 지명 파일은 글꼴 문제 때문인지 특수문자가 깨지는 현상이 나타났다. 그리고 기존 용례를 종합하면서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추가하거나 수정한 사항이 많아 부실한 부분이 많이 보였다.

예를 들어 폴란드 지명 Białystok은 2002년 용례집대로 '비아위스토크'라고 쓴 항목 밑에 원 철자를 잘못 안 Bialystok가 추가되어 있다.
#1Białystok#2비아위스토크#3폴란드 동북부의 주.
#1Bialystok#2비알리스토크#3폴란드의 동북부, 벨라루스와의 국경에 가까운 도시.#4편수지명, 용지#52002용례집에 없음
체코 지명 Plzeň은 2002년 용례집대로 '플젠'이라고 쓴 항목 바로 위에 '플제니'라고 쓴 항목을 추가하였다. 체코어 표기 규정을 따르면 '플젠'이라고 써야 맞다.
#1Plzeň#2플제니#3체코슬로바키아 서부, 보헤미아(Bohemia) 지방에 있는 도시.#4편수지명, 용지, 표준#5표준:플젠, 체코 서부~#6체코슬로바키아는 없어졌음. 용례집에 항목 없음
#1Plzeň#2플젠#3체코 서부의 도시.#6용례집:체코 서부, 보헤미아(Bohemia) 지방에 있는 도시. 
앞으로 이러한 오류는 고쳐지겠지만 공개 자료실에 올리기 전에 좀더 철저히 확인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어쨌든 용례집의 내용을 확인하다가 폴란드 지명 Podhale가 눈에 띄었다. 2002년 용례집에도, 최신 용례집에도 표기는 '포드할레'로 되어 있었다.

이게 과연 표기 규정에 맞는 표기일까?

폴란드어의 표기 세칙에 다음과 같은 내용이 있다.
제2항 b, d, g
1. 어말에 올 때에는 '프', '트', '크'로 적는다.
od 오트
2. 유성 자음 앞에서는 '브', '드', '그'로 적는다.
zbrodnia 즈브로드니아
3. 무성 자음 앞에서 b, g는 받침으로 적고, d는 '트'로 적는다.
Grabski 그랍스키 odpis 오트피스
이에 따르면 Podhale의 d는 뒤의 h가 유성 자음이라면 '드'로, 무성 자음이라면 '트'로 적어야 한다. 그런데 폴란드어의 h는 [x]로 발음되는 무성 자음이다. 그러니 규정을 따르자면 Podhale는 '포트할레'로 적는 것이 맞다.

이같은 규정이 있는 것은 폴란드어의 음운 규칙 가운데 한 자음군(consonant cluster)에 속하는 장애음(obstruent)은 모두 유성음이거나 모두 무성음이어야 한다는 것이 있기 때문이다. 맨 마지막 장애음이 유성음(b, d, g 등)이면 그 앞의 장애음도 모두 유성음으로 발음되고 맨 마지막 장애음이 무성음(p, t, k 등)이면 그 앞의 장애음도 모두 무성음으로 발음된다. (다만 맨 마지막 장애음이 w /v/ 또는 rz /ʐ/이고 바로 앞의 장애음이 무성음이라면 그 자음군은 모두 무성음으로 발음된다.)

예를 들어 '배'를 뜻하는 łódka는 [ˈwutka]로 발음된다. dk 자음군에서 마지막 장애음 k는 무성음이므로 원래는 유성음인 /d/가 무성음화되어 [t]로 실현되는 것이다. 그래서 위 규칙에 따라 외래어 표기법에서는 '우트카'로 적는다.

혹시 h는 이 규칙에서 예외이지 않을까? 폴란드어에서 h는 /x/ 음운을 나타내고 ch로도 쓰는데 이에 대응되는 유성음 음운은 없다. 하지만 위의 음운 규칙에 따라 유성음으로 발음되는 자음군에서는 h가 [x]가 아니라 유성음 [ɣ]로 실현된다. 그리고 h가 자음군의 마지막 장애음인 경우는 그 자음군이 모두 무성음으로 발음된다. 그러니 Podhale의 폴란드어 발음은 [pɔtˈxalɛ] 정도가 되겠다.

'포드할레'라는 표기는 dh라는 자음군이 생소했던 나머지 d를 습관대로 '드'로 적었기 때문에 나오지 않았나 한다. 만약 외래어 표기법에서 폴란드어의 무성음을 일일이 열거했거나 dh 자음군이 들어간 다른 예를 제시했으면 아마 '포트할레'라고 표기했을 것이다.

외래어 표기법의 폴란드어 표기 규정은 대체로 폴란드어의 음운 규칙을 잘 대변하고 있지만, 세세한 부분까지 정확히 나타내지는 못한다. 예를 들어 bojaźń [bɔjaɕɲ̊]의 마지막 자음군은 무성음으로 발음되지만, 외래어 표기법을 그대로 따르면 마치 유성음으로 발음되는 것처럼 '보야진'으로 적어야 한다. jabłko [jap(w̥)ko]처럼 반모음 ł가 자음 사이에 올 때는 어떻게 쓸지에 대한 언급은 아예 없다. '야부코'가 그나마 외래어 표기법 규정을 그대로 따르면 나오는 표기이지만 반모음을 포함한 자음군에 대한 규정 자체가 없으니 사람에 따라 규정을 다르게 해석할 수도 있다. 아예 ł를 묵음으로 보고 '얍코'라고 쓰거나 ł가 발음된다고 보더라도 b가 무성음화된다고 봐서 '야푸코'라고 적을 수도 있는 것이다.

이처럼 외래어 표기법은 모든 경우의 수에 대한 설명이 없기 때문에 일관된 표기를 위해서는 추가적인 합의가 필요한 부분이 많다. 외래어 표기법은 언제나 미완성이며 현재 진행형일 수 밖에 없다.

덧글

  • 카구츠치 2009/02/03 23:51 # 답글

    레흐 바웬사 같은 경우에도 Walesa가 어떻게 바웬사가 되는지 궁금했었는데, 이 글을 읽고 다시 위키를 찾아보니 Wałęsa로 표시되네요. 저 ł 의 음가가 [w]였던 거네요. 동구권 언어는 신기하군요 :)
  • 끝소리 2009/02/04 00:18 #

    폴란드어에서는 원래 l로 발음되던 음이 [w]로 음가가 변하면서 ł이라는 글자를 사용하게 되었죠. 일부 l이 [w]로 변하는 것은 영어 사용자 일부(특히 영국 젊은 층이나 미국 흑인 영어)에서도 볼 수 있는 현상입니다.

    그런데 사실 외래어 표기법을 따르려면 Wałęsa는 '바웽사'로 적어야 합니다. 폴란드어에서 ę는 s 앞에서 비모음으로 발음되기 때문에 [vaˈwɛ̃sa]로 발음됩니다. 다른 자음 앞에서는 동화 작용을 일으켜 [ɛn], [ɛm], [ɛŋ] 등으로 실현되기도 하지만... '바웬사'는 관용 표기가 굳어진 것 같습니다.
  • 카구츠치 2009/02/04 22:43 #

    「관용적으로 굳어진 표기」라는 건 참 무섭네요. 어떤 현안이 터지고 외국어 발음이 문제가 된 경우에 빨리 어떻게 표기해야할지를 정해주는 시스템이 있어야 되겠다는 생각이 더 강해지네요. 물론 독자적 발음을 고수하는 신문들은 있지만.....

    여담이지만 바웬사가 아닌 바웽사는 좀 아프리카 같은 느낌도 납니다^^;
  • 끝소리 2009/02/05 00:23 #

    외래어 표기법은 88년 이후에야 널리 쓰이게 되었기 때문에 그 전에 널리 알려진 인명은 외래어 표기법과는 맞지 않는 관용 표기를 인정하게 된 경우가 많습니다. 대처, 케네디, 루즈벨트, 아이젠하워, 맥아더...

    지금은 이런 시사성 있는 인명, 지명 등의 표기를 정부ㆍ언론 외래어 심의 공동위원회에서 정하도록 되어 있는데 '버락 오바마' 같은 주요 인명은 그런데로 언론에서 잘 따르지만 잘 알려지지 않은 이름일수록 심의위의 결정이 무시당하는 것 같습니다.
  • ghistory 2009/02/10 01:36 #

    가령 '쳉스토호바' 수도원의 사례를 보면 '바웽사' 가 맞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ghistory 2009/02/10 01:36 # 답글

    케네디하고 아이젠하워는 어떻게 적으면 원음에 가까워질까요?
  • 끝소리 2009/02/10 02:18 #

    Longman Pronunciation Dictionary에 실린 발음을 따르면 Kennedy는 '케너디' 또는 '케니디', Eisenhower는 '아이즌하워' 또는 '아이전하워'로 적을 수 있습니다. 관용 표기에서는 강세를 받지 않는 e를 발음에 상관없이 '에'로 적은 것입니다.
  • ghistory 2009/02/10 02:19 #

    감사합니다.
  • 까롤로 2010/09/21 11:37 # 답글

    폴란드 출신 화학자 Krzystof Matyjaszewski 는 어떻게 옮길까요?
    네이버에 검색해보면 수많은 다른 표기가 있더라구요
  • 끝소리 2010/09/22 03:39 #

    외래어 표기법의 폴란드어 표기 세칙에 따르면 '크시슈토프 마티야셰프스키'입니다. 영어에서 폴란드어 이름을 발음하는데는 딱히 규칙이 없으니 폴란드어 발음대로 표기하는 것이 좋습니다.
  • 메롱메롱 2011/04/08 18:28 # 삭제 답글

    슬로바키아어의 한글 표기는 어떻게 하나요?
    공식 체코어의 한글 표기법을 따라야 하나요?
  • 끝소리 2011/04/09 01:22 #

    체코슬로바키아 시절에도 슬로바키아어는 체코어와 별개의 언어였습니다. 하지만 체코어와 비슷한 점이 많기 때문에 외래어 표기법의 체코어 표기 규정을 상당 부분 적용할 수 있습니다.

    체코어에서 쓰지 않지만 슬로바키아어에서 쓰는 글자는 ä /e~ɛ/, ô /uo/, ĺ /ɫː/, ľ /l~lʲ~ʎ/, ŕ /rː/ 등이 있습니다. ä는 '에', ô는 '우오'로 표기하면 됩니다(예: svätý '스베티', jahôd '야후오트'). 모음처럼 쓰는 l, r가 장음일 때 쓰는 표기인 ĺ, ŕ는 그냥 l, r인 것처럼 표기하면 됩니다(예: dĺžeň '들젠', vŕtať '브르타티').

    l에 해당하는 연음인 ľ의 표기는 논란의 여지가 있습니다. 외래어 표기법에서 세르보크로아트어의 lj, 러시아어의 ль 등 기타 슬라브어의 비슷한 연음을 다루는 방식대로 한다면 자음 앞과 어말에서는 'ㄹ'로 쓰고 '이, 에' 이외의 모음 앞에서는 '리'를 뒤 모음과 합쳐 적으면 됩니다(예: Veľký '벨키', Šaľa '샬랴', Ľubomír '류보미르'). 보통 슬로바키아어의 ľ는 /ʎ/을 나타낸다고 하는 것과도 상통합니다. 하지만 슬로바키아어의 l은 좀더 '어두운' /ɫ/이기 때문에 연음 ľ는 실제 [lʲ] 내지는 [l]로 충분히 발음할 수 있으니 뒤따르는 모음에 상관 없이 'ㄹ'로 적는 것도 생각할 수 있습니다(예: Šaľa '샬라', Ľubomír '루보미르'). 이러면 슬로바키아어의 음운 구별을 한글 표기에서 나타내지는 못하지만 l의 연음 구별이 없는 체코어와 표기가 비슷해지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 체코어와 달리 슬로바키아어에서는 dz, dž가 파찰음 /dz, dʒ/를 나타냅니다. 따라서 이들 조합은 모음 앞에서는 그냥 'ㅈ', 유성 자음 앞에서는 '즈, 지', 어말이나 무성 자음 앞에서는 '츠, 치'로 적습니다. 체코어의 podzim은 '포드짐'이지만 슬로바키아어의 medzi는 '메지'입니다. 슬로바키아어에서 dz, dž는 각각 한 글자처럼 취급됩니다. 복합어에서 d와 z, ž가 맞닿아서 dz, dž가 나오는 경우도 있는데, 이런 경우도 따질 필요 없이 앞에서와 같이 적어도 큰 무리가 없다는 생각입니다.

    슬로바키아에서 음절 말의 v는 n 또는 ň이 뒤따르지 않는 이상 앞의 모음에 붙는 /u/로 발음됩니다. 이런 경우는 '우'로 적는 수 밖에 없습니다(예: kov '코우'). 문제는 어중의 v의 경우 음절 구분을 따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kravský는 krav-ský로 음절 구분이 되므로 '크라우스키'이지만 povstať는 po-vstať로 음절 구분이 되기 때문에 '포프스타티'입니다.

    다음 링크에서는 슬로바키아어 하이픈 삽입 알고리즘을 응용하여 음절 구분을 추측해서 v의 음가를 제대로 반영하는 한글 표기를 알아볼 수 있도록 해보았습니다. http://www.hangulize.org/?lang=slk&word=povsta%C5%A5
  • 나그네 2011/04/15 22:36 # 삭제

    끝소리 님 덧글에 hangulize 얘기가 있어서 하는 소린데
    독일어는 아주 엉망이데요
    특히 s는 전혀 음운 법칙을 파악 못하고 중간에 오면 무조건 '슈'로 적게 돼 있더군요
    이를테면 Duisburg(뒤스부르크)는 두이슈부르크라는 어이없는 표기로 변환되죠
    독일어를 모르는 사람이 이용할까 봐 좀 거시기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